처음으로 로그인 회원가입 즐겨찾기추가하기 시작페이지로
 
 

 

 

여기는 정보공유 사이트입니다.

   
main_top

 
- 공지사항





 
작성일 : 16-06-10 23:55
이런 증상엔 이런 병이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685  
◆ 몸이 말하는 위험신호 ◆ 

 


우리 몸은 모래성이 무너지듯 하루아침에 무너지지는 않습니다.


큰 병에 걸리기 전에 질환과 끊임없이 싸우며, 신호를 보냅니다.


이른바 '바디 사인' 입니다.


 


우리 몸이 알리는 위험 신호 <바디 사인 30>




 


우리 몸은 건강에 문제가 생기면 몸이 평소와 다른 것을 감지하게 됩니다.


눈, 혀, 손, 피부, 대. 소변, 등 겉으로 드러나는 이상 신호를 잘 관찰하게 되면


질병을 조기에 발견할 수 있습니다.


 


1. 눈꺼풀 안쪽이 새빨갛다. - 결막염, 스트레스에 의한 다혈증


눈꺼풀 안쪽이 빨갛고 동시에 가렵거나 아프고 눈곱이 끼면 결막염을 의심 하지만


이러한 증상 없이 단지 붉기만 한 경우에는 다혈증(적혈구 증가)을 생각해 보는 것이 좋음..


 


2. 눈꺼풀이 심하게 떨린다. - 갑상선 기능 항진증


눈꺼풀이 잔물결 치듯이 떨리면 갑상선기능항진증을 의심..


 


3. 검은자위가 뿌옇게 흐리다. - 백내장


검은자위의 한 중간에는 수정체라는 것이 있는데 이것이 뿌옇게 흐려 있으면 백내장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4. 흰자위가 선명한 황색으로 변해간다. - 황달.


나이가 들어 흰자위가 누렇게 탁해지는 것은 단순한 노화현상이나


젊은 나이에 선명한 황색으로 변하기 시작하면 황달을 의심


 


5. 혀에 갈색 이끼 같은 태가 낀다. - 위염


혀를 보았을 때 갈색의 이끼 같은 것이 있다면 위의 이상을 나타내는 신호


옅은 갈색이면 걱정할 정도는 아님


 


6. 혀 뒤쪽의 정맥이 붓는다. - 심부전


 


7. 혀를 내밀 때 똑바로 내밀 수 없다. - 가벼운 뇌혈전


뇌에 무엇인가의 장애를 일으키고 있을 가능성이 있음, 판단은 의사에게...


 


8. 입에서 냄새가 난다. - 설태, 기관지 확장증


일반적으로 구취는 치 질환에 의해 발생하나


소화기 이상으로 혀에 하얗게 설태가 껴 냄새가 나기도 합니다.


하지만 드물게 폐에 이상이 있을 때 냄새가 나며


일 년 내내 담이 나오고 구취가 심한 경우에는 기관지 확장증을 의심


 


9. 손톱의 흰 반달모양이 작아진다. - 영양불량


손톱뿌리 부분에 반달 모양의 흰 부분의 성장이


건강이 좋으면 커지고 나쁘면 작아지며 때로는 없어집니다.


평소보다 작은 경우 건강 상태가 약간 나빠진 것임.


 


10. 손톱 모양이 숟가락처럼 휘었다. - 철 결핍성 빈혈


 


11. 혈변 - 치질, 대장암 등 항문질환


혈변을 볼 때는 반드시 병원을 찾아야 합니다.


치질은 보통 변에 피가 묻어나오며,


변에 섞여 나오면 대장질환을 의심


 


12. 악취가 심한 방귀가 나온다. - 장내 종양


방귀 냄새가 아~주 심한 경우 조심하는 것이 좋음.


장에 종양이 있는 경우 대사작용이 안되고,


세균에 의해 독소가 생겨 극히 고약한 냄새가 나게 됩니다.


방귀의 냄새는 약할수록 건강한 것임.


 


13. 배뇨 시 요도가 아프다. - 요도염


오줌을 누기 시작할 때 아픔을 느낀다면 요도의 출구에 염증을 의심.


 


14. 배뇨 시 아랫배가 아프다. - 방광염


소변을 다 누고서 바로 아랫배에 통증이 있을 때


또는 배뇨 중에 따끔따끔 하는 아픔이 있을 때 방광염을 의심


 


15. 가슴이나 얼굴에 거미 모양의 반점 - 간경변, 만성간염


얼굴, 목덜미, 가슴 부분에 작은 거미가 발을 펼치고 멈춰 있는 것 같은 모양의


붉은 반점이 있으면 간경변이나 만성간염 등 간 기능 저하 의심.


 


16. 식사 후 트림이 자~주 나온다. - 위염


트림은 위장 속에 발생한 가스가 나오는 현상임.


너무 자주 트림이 나오면 위염 등을 의심


 


17. 배가 울퉁불퉁하고 부어 보인다. - 간경변


배꼽을 중심으로 복벽의 정맥이 좀 부풀어 보이는 일이 있습니다.


이러한 징후가 보일 때는 간 중심으로 한 혈액순환이 원활치 못한 경우로 간경변을 의심.


 


18. 음식물이 목에 잘 걸린다. - 식도암


목에서 위까지 걸쳐 음식물을 먹었을 때 거부감이 있거나 음식물이 걸리는 느낌이 있으면


주의가 필요합니다.


의사와 상의해보는 것이 좋음


 


19. 오른쪽 배가 아프다. - 맹장염


윗배가 아프고 메슥거리다 오른쪽 배에 심한 통증이 느껴지면 충수염(맹장염)일 가능성 높음.


 


20. 가슴에 손을 대면 박동 치는 곳이 여러 군데 있다. - 심신장애


가슴, 특히 왼쪽 유방 밑 근처에서 박동을 느낄 수 있습니다.


그런데 심장박동이 한 곳이 아니라 여기저기에서 느껴질 때는


심신장애를 의심해 볼 필요가 있습니다.


 


21. 하얀 혀가 말해주는 건강 신호 - 장 관련 질환


거울을 통해 혓바닥이 하얗게 변한 것을 발견하고 당황한 그것은


최근에 열이 있었다는 증거입니다.


열이 없었다면 흡연자이거나 입으로 호흡하는 사람이라는 증거이며,


섬유질 함유가 낮은 음식을 섭취하고 있다는 경고일 수 있습니다.


만약 혀가 지나치게 매끄럽고 창백하다면


엽산, 비타민 B12, 철분 같은 영양소가 부족한 것은 아닌지 체크해보십시오.


유난히 매끄러운 혀는 신체가 영양을 제대로 흡수하지 못하는 장 관련 질환임..


 


22. 변 색깔로 숨은 질환을 찾는다.


- 검은 변 색깔은 소화기 계통의 건강 신호.


- 소화불량인 사람이 타르 같이 검은 변을 본다는 것은 십이지장에 궤양 출혈이 있다는


신호이며,


- 지속적으로 옅은 색 변을 본다면 담관이나 췌장에 종양이 있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 만약 변에 기름기가 있고 악취가 난다면


  평소 먹는 음식에 지방이 지나치게 많은 것은 아닌지 체크해봐야 합니다.


- 어린이의 경우 복통과 함께 콧물 같은 점액질 변에 피가 섞여 나온다면


  맹장염일 가능성이 크므로 서둘러 진찰을 받는 것이 안전합니다.


 


23. 안구 돌출 - 갑상선기능항진증의 신호


만약 태어날 때부터 안구가 돌출되어 있었다면 안심해도 괜찮습니다.


하지만 후천적으로 돌출된 경우라면 갑상선기능항진증 의심


특히 여성의 경우 남성보다 갑상선으로 인해 안구가 돌출될 확률이 5배나 높으므로


평소 안구 상태를 유심히 살펴봐야 합니다.


만약 안구가 몸의 이상으로 돌출된 것인지, 그냥 튀어나온 것인지 확신이 서지 않는다면


눈의 흰 부분을 자세히 들여다보시기 바랍니다.


단순히 눈이 튀어나온 경우라면 눈의 흰 부분이 홍채 맨 위와 윗 눈꺼풀 사이로 보이지


않습니다.


하지만 안구가 돌출된 경우에는 홍채 위나 아래에 있는 흰 부분이 보입니다.


 
   
 


 
Yesterday : 42 person  Today : 3 person
Maximum : 318 person  total : 114,048 person